이재명 띄운 '불체포특권 폐지'…이번엔 국민의힘이 붙붙였다

이재명 띄운 '불체포특권 폐지'…이번엔 국민의힘이 붙붙였다

0004963409_001_20220513115501059.jpg?type=w647

 

이재명 띄운 '불체포특권 폐지'…이번엔 국민의힘이 붙붙였다국민의힘이 국회의원의 불체포특권 남용을 막기 위한 법 개정을 추진한다.

국회의원 불체포특권 제한은 작년 11월 이재명 당시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처음으로 꺼냈고 성범죄 등 중대범죄를 저지른 의원에 대해 폐지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공약했다.

당시 이 후보는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이 조폭 출신 박모씨가 이 후보에게 현금을 전달했다는 의혹을 제기했을 때 정면 반박하며 국회의원 면책특권 제한을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