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적자 전환'…"신작 출시 효과로 실적 개선 기대"

넷마블 '적자 전환'…"신작 출시 효과로 실적 개선 기대"

0004735908_001_20220811163802079.jpg?type=w647

 

넷마블 '적자 전환'…"신작 출시 효과로 실적 개선 기대"넷마블은 연결 기준 올 2분기 영업손실이 347억원으로 전년 동기와 비교해 적자 전환했다고 11일 공시했다.

넷마블은 매출 증가에 따라 지급수수료가 올랐고 신작 개발 인력 충원과 다수의 신작 출시 등으로 인건비와 마케팅비가 추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넷마블은 "'제2의 나라: Cross Worlds' 글로벌과 '머지 쿵야 아일랜드'등이 2분기 말 에 출시돼 매출 기여가 적었지만 3분기는 2분기 출시 신작들의 매출 온기 반영과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출시 효과 등으로 실적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